HOME > 게시판 > 골프뉴스
\'ANA 통산 3번째 우승 도움\'... 고진영만큼 돋보였던 \'조력자\' 캐디 브루커
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-04-08 13:59:00 조회수 313
고진영과 캐디 데이브 브루커(위). [AFP=연합뉴스]

고진영과 캐디 데이브 브루커(위). [AFP=연합뉴스]

 
  이쯤하면 우승청부사다. 고진영(24)의 개인 첫 미국여자프로골프(LPGA) 투어 메이저 우승을 옆에서 도운 캐디 데이브 브루커 얘기다.
 

고진영은 8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랜초 미라지의 미션 힐스 골프장에서 끝난 ANA 인스퍼레이션에서 합계 9언더파로 이미향(7언더파)을 2타 차로 따돌리고 생애 첫 LPGA 메이저 정상에 올랐다. 2주 전 파운더스컵에 이어 올 시즌 두 번째 정상에 오른 고진영은 이번 대회 우승 상금 45만 달러(약 5억1000만원)도 받았다.
 
고진영의 우승엔 캐디 브루커의 역할도 컸다. 고진영의 캐디 브루커는 이번 대회까지 포함해 ANA 인스퍼레이션에서만 16차례 캐디백을 멘 것으로 알려졌다. 그 중에서 2004년 박지은, 2008년 로레나 오초아(멕시코)의 우승도 있었다. 고진영을 포함해 ANA 인스퍼레이션에서만 3차례 우승을 거둔 캐디라는 진기록도 세웠다.
 
고진영은 대회 내내 브루커에 대한 큰 신뢰를 보냈다. 3라운드를 마친 뒤에도 고진영은 "브루커가 이 코스에 대해 아주 잘 알고 있다. 우리는 좋은 팀"이라고 치켜세웠다. 그런 고진영을 향해 브루커는 "고진영은 나이에 비해 영리하다. 코스에서 어떤 플레이를 해야 할지 알고, 감정 조절도 잘 한다"고 말했다. 이번 시즌부터 고진영과 함께 한 브루커의 조언은 개인 첫 메이저 우승에 큰 역할을 한 셈이 됐다.
 
김지한 기자 kim.jihan@joongang.co.kr
 

[출처: 중앙일보] 'ANA 통산 3번째 우승 도움'... 고진영만큼 돋보였던 '조력자' 캐디 브루커
 
첨부파일 ,
 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
322 \'ANA 통산 3번째 우승 도움\'... 고진영만큼 돋... 관리자 2019-04-08 314
321 골프규칙 44 관리자 2019-04-08 291
320 골프규칙43 관리자 2019-03-05 1031
319 박성현, 나는 \"타이거 우즈\"삼촌의 ... 관리자 2019-02-18 344
318 골프규칙 42 관리자 2019-02-01 384
317 골프규칙 41 관리자 2019-01-04 400
316 골프규칙 40 관리자 2018-12-07 329
315 2018 오렌지라이프 챔피언스트로피 박인비 인비테... 관리자 2018-11-21 362
314 경희사이버대학 2019년도 1학기 학부신.편입생입... 관리자 2018-11-20 301
313 골프규칙 39 관리자 2018-11-06 367
312 골프규칙38 관리자 2018-10-15 312
311 골프규칙 37 관리자 2018-09-05 474
310 9개월만의 1위탈환 오래유지하고싶어요 관리자 2018-08-20 366
309 2018년2학기 경희사이버대학 입학안내 관리자 2018-08-08 372
308 '골프 여제' 안신애, 비키니로 뽐낸 완벽 몸매 관리자 2018-08-07 452
 
1 / 2 / 3 / 4 / 5 / 6 / 7 / 8 / 9 / 10
 


홈페이지제작 : 애드웹


한국골프캐디협회회원 경희대학교입학특전안내

경희대학교 입학지원센터